김지철 충남교육감 "학교 외부인 출입 관리 강화"

티포스
2024-04-10
조회수 107

김지철 충남교육감이 최근 대전 한 고등학교에서 발생한 교사 피습 사건과 관련 학교 외부인 출입 관리 강화를 지시했다.

김 교육감은 7일 오전 충남교육청 상황실에서 열린 주간업무보고회의를 통해 “대전에서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다”며 “우리도 도내 모든 학교를 대상으로 외부인 출입 통제를 강화할 수 있도록 점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외부인이 학교에 출입할 경우 반드시 신원을 확인하고, 전화 등으로 사전에 방문 예약을 하지 않으면 출입을 엄격하게 제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재 학교 외부인 출입에 대한 규제를 하고 있지만 학교마다 강도가 다른 것 같다”며 재차 철저한 대응을 주문하기도 했다.

김 교육감은 또 교권보호 방안과 관련 “다양한 법안들이 국회 통과를 앞두고 있다. 그 이전에 교원인사과 자체적으로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서울과 세종교육청 자체적으로 교권보호 방안을 마련해 발표했는데, 이를 면밀하게 살펴 우리도 준비해줬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사이버 범죄와 관련해서도 대응을 지시했다.

그는 “방학 중 사이버 범죄가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관련 부서에서는 지역교육지원청과 상의하면서 가정통신문 발송 등 조치를 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개학 후에 한다가 아니라 방학 중이라도 해야 한다. 오늘이라도 준비가 되면 바로 추진해달라”고 강조했다.